전라남도, 코로나19 백신접종 대응 ‘이상무’

전남
전남
전라남도, 코로나19 백신접종 대응 ‘이상무’
25일 유관기관 포함 ‘협의체’ 첫 회의…협조체계 구축

  • 입력 : 2021. 01.25(월) 16:05
  • 정승현 기자
전라남도, 코로나19 백신접종 대응 ‘이상무’
[전남도민신문 = 정승현 기자] 전라남도가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위한 협의체를 구성하고 본격적인 대응에 나섰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안전하고 신속하게 추진하기 위해 최근 민관협력체계인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협의체’를 구성하고 25일 첫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선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계획에 대해 설명이 이뤄졌으며, 특히 우선접종 권장대상자 선정, 접종 후 이상반응 발생시 대응체계 등 각 기관의 협조체계 구축방안과 역할에 대해 논의됐다.

참석자들은 “코로나19 감염 우려가 큰 의료기관 종사자와 노인시설 등 집단시설 입소․종사자들을 우선 접종 대상자로 선정하는 방안도 고려해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동안 전라남도 최근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계획’을 수립했으며, 지역 의사회 등 전문가와 유관기관으로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협의체’를 구성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의 차질없는 준비를 해왔다.

이 협의체는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를 위원장으로, 전라남도 도의원과 감염병관리지원단, 지방의료원, 지역의사회 등 전문가를 비롯 제31사단, 소방본부, 경찰청, 교육청 등 유관기관 18명으로 꾸려졌다.

한편,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는 “지속적인 협의체 회의를 통해 관계기관간 긴밀한 협조와 대응체계를 구축하겠다”며 “도민들이 안심하고 백신을 맞을 수 있도록 백신 도착한 순간부터 최종 접종과 사후관리까지 모든 과정을 빈틈없이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정승현 기자 j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