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남일 심수택 의병장 서거 112주기 추모식 거행

함평
함평
함평군, 남일 심수택 의병장 서거 112주기 추모식 거행
  • 입력 : 2022. 10.04(화) 17:10
  • 정승현 기자
함평군, 남일 심수택 의병장 서거 112주기 추모식 거행
[전남도민신문 = 정승현 기자] 함평군은 남일 심수택 의병장 서거 112주기 추모식을 4일 월야면 달맞이 문화센터에서 거행했다.

월야면 번영회(회장 장수복)가 주관한 추모식에는 이상익 함평군수를 비롯한 유족과 기관·사회단체장, 학생, 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해 선생의 숭고한 넋을 기렸다.

추모식은 약력소개, 장학금 지급과 백일장 시상, 공로패 증정, 헌화 및 분향, 추모노래, 충의격문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식전 행사로 월야중학교 관악단 학생들이 직접 추모 음악을 연주하며 행사에 의미를 더했다.

이상익 군수는 추모사를 통해 “일제의 총칼에 맞서 열렬히 투쟁했던 남일 선생은 고난과 시련의 역사를 영광과 승리의 역사로 바꾸어 놓은 영웅”이라며 “선생의 숭고한 희생 정신을 가슴 깊이 새기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일 심수택 의병장은 1871년 함평 월야면 출신으로, 1905년 을사조약이 체결되자 의병을 조직하여 장성, 영광, 함평, 남원, 장흥 등지에서 일본군과 항전하여 많은 전과를 올렸다. 이후 일제에 체포돼 1910년 교수형으로 순국했으며, 정부는 1962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했다.

정승현 기자 j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