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장은영 의원, 장애학생 문화예술·체육 활동 관심 주문

정치
정치
전남도의회 장은영 의원, 장애학생 문화예술·체육 활동 관심 주문
무안교육지원청, 무안어울림오케스트라 운영에 호평 장애학생 체육 활동에도 관심을
  • 입력 : 2024. 03.14(목) 15:03
  • 정승현 기자
장은영 의원이 지난 13일 제378회 임시회 제2차 교육위원회 회의에서 질의하고 있다.
[전남도민신문 = 정승현 기자] 전라남도의회 장은영 의원(교육위원회, 더불어민주당)이 지난 3월 13일(수) 제378회 임시회 교육위원회 제2차 회의에서 전라남도 내 22개 교육지원청들이 장애학생 문화예술 및 체육 활동에 관심을 갖고 지원을 강화하며 참여 기회를 만들어 줄 수 있도록 주문했다.

장은영 의원은 기존 ‘전라남도교육청 장애학생 문화예술 활동 지원 조례’에 장애학생의 문화예술 향유와 더불어 체육 활동 보장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으로써 장애학생들이 장애를 이유로 차별받지 않고 문화예술 및 체육 활동에 대한 소질과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전부개정안을 발의하여 3월 20일(수) 본회의 의결을 앞두고 있다.

장 의원은 22개 교육지원청 중 무안교육지원청 교육장의 장애학생들의 문화예술 활동과 관련한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음에 감사를 표하며 “장애를 가진 학생들이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에 참여함으로써 장애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과 다양성을 존중하는 문화 조성에 기여할 수 있다”며 “‘무안어울림오케스트라’ 운영이 벌써 9년 차에 접어든 만큼 잘 하고 있는 것은 대대적으로 홍보를 하고 적극적으로 운영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무안교육지원청 김선치 교육장은 “매주 토요일마다 많은 학생들과 학부모, 그리고 교원까지 무안어울림오케스트라를 함께 만들어가고 있다”며 “전남 도내 유일한 장애학생 오케스트라로서 많은 지역, 많은 학생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더 신경을 쓰겠다”고 말했다.

장 의원은 “함께 배우고 성장하는 교육과정 운영에 걸맞게 앞으로도 잘 살펴봐 달라”며 “이번에 조례 전부개정을 통해 장애학생들의 체육 활동까지 범위를 넓힌 만큼 다양한 활동을 통해 사회의 일원으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의 범위에 대해 고민해 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무안어울림오케스트라는 지난 2015년부터 무안교육지원청에서 매주 토요일마다 운영하며, 무안지역뿐만 아니라 근방 지역인 목포, 영광, 함평, 신안 등 여러 지역도 참여하고 있으며, 장애학생과 학부모, 그리고 특수교사 등 함께 어울림으로 하나 되는 교육을 만들어가고 있다.
정승현 기자 j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