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로타리 클럽, 여수시 저소득계층에 대상포진 예방접종 후원

여수
여수
국제로타리 클럽, 여수시 저소득계층에 대상포진 예방접종 후원
광림동 주민 포함 430명 접종 예정
  • 입력 : 2024. 04.18(목) 12:12
  • 왕상길 기자
국제로타리 3610지구 여수거북선 로타리클럽이 여수시 저소득계층 대상포진 예방접종 후원을 위해 여수전남병원 등과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전남도민신문 = 왕상길 기자] 국제로타리 3610지구 제1지역 로타리클럽은(대표 신상현)은 지난 11일 여수전남병원에서 광림동 저소득 주민 70여명에게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을 지원했다.

이번 활동은 국제로타리 3610지구 여수거북선 로타리클럽과 여수한산 로타리클럽이 2023~2024년도 글로벌보조금 사업으로 여수전남병원, 광림동 및 원도심 4개동과 협약을 맺고 50~64세 주민 430명이 접종 지원을 받게 된다.

여수전남병원은 접종을 위한 별도의 인력과 공간을 제공하며 지난 11일 광림동 주민 70여명이 1차 접종을 완료, 24일까지 서강동, 국동, 대교동, 월호동 주민이 5차례에 걸쳐 지원을 받을 예정이다.

신상현 대표는 “예방주사로 대상자들이 건강한 생활을 누리시길 바란다”며 “우리 국제로타리 클럽은 지역사회에서 꾸준한 봉사를 이어가며 사회적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종인 광림동장은 “대상포진은 조기치료와 예방이 중요함에도 접종료가 비싸 부담이 컸는데 클럽 회원 분들 덕분에 주민들의 건강을 지키게 됐다”며 감사를 전했다.
왕상길 기자 jnnews365@naver.com